• 로그인
  • 회원가입
  • 예약확인
  • 고객센터
  여행스케치
  공지사항
  상담문의
  추천! 기차여행지
당일기차여행 봄꽃기차여행 1박2일여행 2박3일여행 바다열차 청산도 청풍호 모노레일 백두대간협곡열차(V-train) 정선아리랑열차(A-train) 서해금빛열차(G-train) 레일바이크 부산시티투어 담양죽녹원 경주시티투어 보성녹차밭 원주시티투어 정선5일장 해남땅끝마을 소매물도 관매도 한려수도 통영케이블카 거제도&외도 장사도 정동진 기차여행 순천만 홍도&흑산도 거문도&백도 울릉도 괴산 산막이옛길 남해여행 여수시티투어
홈 > 고객센터 > 추천! 기차여행지
제 목 벤투는 SON의 혹사 우려 알지만 "손발 맞추는 게 중요"
글쓴이 이상민 이메일
작성일 2019.05.27 조회수 458

[스포탈코리아=축구회관] 한재현 기자= 손흥민이 시즌 끝나고도 대표팀에 합류해야 한다. 파울루 벤투 감독은 이 상황을 알면서도 손흥민을 부른 이유가 있다.

벤투 감독은 27일 오전 11시 서울 종로구 경희궁길 축구회관에서 6월 A매치 2연전(7일 호주, 11일 이란)에 나설 소집명단을 확정해 발표했다. 이번 명단에는 이정협, 손준호, 김태환 등 출범 이후 첫 부름을 받은 선수들이 포함됐다.

손흥민도 당연히 명단에 이름을 올렸지만, 그리 반갑지 않은 시선이 있다. 바로 손흥민의 일정이다.

그는 오는 6월 2일 리버풀과 UEFA 챔피언스리그(UCL)를 마친 이후 1주일도 채 안되어 호주전을 치러야 한다. 올 시즌 내내 아시안게임과 아시안게임으로 체력이 소진 됐고, UCL 결승까지 뛰면서 일주일 만에 A매치 소화는 선수 몸 상태에 독이 되기 때문이다.

벤투 감독은 이를 예상한 듯 “손흥민과 이이 연락했고, 우선 UCL에 집중하길 바랐다”라며 이미 교감했음을 전했다.

이어 그는 “분명한 건 대표팀 감독으로서 최고 선수를 발탁하고픈 욕심이 있다. 한국 감독으로 부임한 이후 손흥민을 발탁하지 못할 때가 있다. 대표팀은 손발을 맞출 시간이 짧다. 평가전 소집 기간을 잘 활용해야 공식전에서 효과를 볼 수 있다”라며 팀워크 구성에 더 무게를 뒀다.

당당맨 클럽 바로가기
ㆍ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 
       
 
윗글 감사했던 여행 넘넘 추억남네여~~~ 이미려
아랫글 '그녀들의 여유만만' 서해금빛열차, 온돌마.. 관리자
바다열차 V트레인 청풍호 모노레일 레일바이크